‘윤스테이’, 1월 8일 첫방송.. “한국의 美 담아냈다”

Picture

 

tvN ‘윤스테이’가 한국의 정취를 가득 담은 한옥 스테이로 돌아온다.

1월 8일 첫 방송을 확정 지은 ‘윤스테이’는 한옥에서 한국의 정취를 즐기는 한옥 체험 리얼리티 프로그램. 코로나 19로 국가 간 이동이 어려운 요즘이지만 업무상 발령이나 학업 등의 이유로 한국에 입국한지 1년 미만의 외국인들에게 그간 경험할 수 없었던 한국의 정취를 느끼게 해준다. ‘윤식당’ 시리즈에서는 해외를 배경으로 외국인들에게 한국의 맛과 문화를 알렸다면 ‘윤스테이’에서는 전라남도의 한옥에서 국내 거주 외국인들을 대상으로 보다 깊은 한국의 정과 아름다움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촬영을 마무리한 ‘윤스테이’에는 대표 윤여정을 필두로 부사장 이서진·실장 정유미·과장 박서준·인턴 최우식이 함께한다. 이들은 외국인 손님들이 안전한 환경에서 한국의 매력을 온전히 느낄 수 있도록 세심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고아한 한옥과 너른 자연을 벗 삼아 힐링할 수 있는 시간을 선사한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