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스테이’ PD “이서진X정유미X박서준 등 임직원들 급성장..점점 만능 되어가”

Picture 1.jpg

‘윤스테이’가 영업 2일 만에 새로운 시스템을 도입, 업그레이드에 나선다.

지난 15일 밤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윤스테이’에선 임직원들의 정성과 노력이 듬뿍 담긴 저녁 식사 준비 현장이 그려지며 화제를 모았다. 오픈 1일 차부터 만실이 된 바람에 정유미와 박서준은 디저트를 제외하고도 약 50접시를 책임져야 했지만, 방송 전부터 레시피를 익혀온 만큼 다채로운 한식 코스 요리를 차근차근 완성시켰다. 음식을 주문받는 윤여정, 만드는 정유미와 박서준, 서빙하는 이서진과 최우식은 바쁜 와중에도 첫날부터 탄탄한 팀워크를 선보이며 보는 이들의 흐뭇함을 자아내기도 했다.

오늘(22일) 방송되는 3회에서는 영업 둘째 날 이야기가 계속된다. 첫날 방문한 손님들이 윤스테이를 떠나고, 새로운 손님들이 찾아오며 색다른 재미가 더해질 예정이다. 무엇보다 영업 첫날부터 쉴 새 없이 바쁜 하루를 보냈던 윤여정, 이서진, 정유미, 박서준, 최우식은 전날 대비 단출해진 손님 숫자를 보며 잠시나마 여유로움을 누려본다고.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