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여정 “‘오스카’란 단어 꺼내는 사람 다 피하는 중”

Picture 1.jpg

Picture 2.jpg

Picture 3.jpg

화보와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윤여정은 “주변에서 ‘오스카, 오스카’ 하니까 부담스러우실 수 있을 것 같다”는 얘기에 “그래서 아무도 안 만나요. 나한테 오스카 단어 꺼내는 사람은 다 피하고 있어요”라고 답했다.

영화제에 대해서 그녀는 “상을 받는 순간은 행복하다”면서도 “노미네이트 되는 사람들 모두 상 받을 만하고 점수를 매겨선 안 돼요. 이런 수상 시스템을 별로 좋아하지 않는다”고 의견을 밝혔다. 또한 “감독이 외국 스태프들에게 큰 절을 가르쳐서 나한테 해줬어요. 정말 울컥하더라고요”라며 촬영과 관련된 에피소드도 들려줬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