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다영, 사진 불펌 논란→SNS 계정 삭제 ‘SNS는 인생의 낭비’

Picture 1.png

Picture 2 (1).jpg

‘학교 폭력’ 사실이 드러나 무기한 출장 정지 징계를 받은 이다영(흥국생명)이 인스타그램 사진 도용 논란이 일어나자 결국 계정을 삭제했다.

이다영은 과거 학교 폭력 가해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소속 구단으로부터 무기한 출전 정지 처분을 받았다. 또 대한민국배구협회로부터 국가대표 선발 대상에서 무기한 제외되는 중징계를 받았다.

20일 이다영의 인스타그램 사진 무단 도용 의혹이 제기됐다. 이다영이 인스타그램에 올린 사진 가운데 핀터레스트, 텀블러 등 해외 유명 사이트에서 무단으로 가져와 사용했다는 증거 사진이 각종 커뮤니티를 통해 빠르게 확산됐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