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무진 “유희열 안테나 전속계약이 목표..K팝스타 통편집돼”(싱어게인)

Picture 1.jpg

Picture 2.jpg

이날 63호 가수 이무진의 첫 오디션 영상이 공개됐다. 이무진은 “‘싱어게인’이 ‘다시 노래를 한다’라는 뜻인데 ‘나는 수면 위로 올라가도 되는 사람’이라고 증명하는 프로그램이라고 받아들였다”며 “어릴 때 운 좋게 낸 음반이 있고 저는 수면 위로 올라가도 되는 사람이라고 생각했다”며 지원 동기를 밝혔다.

또한 이무진은 자신의 목표에 대해 “안테나 뮤직 전속 계약”이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특히 ‘싱어게인’에서는 안테나 뮤직 수장 유희열이 심사위원으로 참여했기 때문.

이에 대해 이무진은 “제가 가장 좋아하는 아티스트분들이 많이 소속돼 있다. 마음 놓고 같이 열심히 음악을 만드는 게 목표”라고 설명했다.

이와 함께 이무진은 “SBS ‘K팝스타 시즌6 더 라스트 찬스’에 출연했다”고 밝혀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특히 해당 방송에서도 유희열은 심사위원으로 출연했다.

이어 이무진은 “아마 기억을 못 하실 거다. 본선 1차에서 탈락하고 통편집됐다”며 “그동안 계속 공부하고 연구하면서 방 안에 있었다. 이제 세상 밖에 나를 보여주고 싶다는 생각에 지원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