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엔 주택가 칼부림… 외국인 범죄 점차 흉포화

Picture 1.jpg

Picture 2.jpg

Picture 3.jpg

Picture 4.jpg

Picture 5.jpg

Picture 6.jpg

Picture 7.jpg

Picture 8.jpg

Picture 9.jpg

Picture 10.jpg

[앵커]

이달 초 화성시에서 벌어진 외국인 집단폭행 영상을 보고 놀란 분들 많으실 텐데요.

서울의 한 주택가에선 시민들이 지켜보는 와중에도 외국인이 흉기를 휘두르는 일이 벌어졌습니다.

외국인 범죄에 대한 대책이 시급하단 지적이 나옵니다.

조한대 기자의 단독보도입니다.

[기자]

한 남성이 급히 뛰어갑니다.

곧이어 다른 남성이 그 뒤를 쫓습니다.

오토바이를 사이에 두고 대치하는 베트남 국적의 두 남성.

검은 외투를 입은 남성의 손엔 흉기가 들려 있고, 도망치는 피해자를 또 쫓아옵니다.

넉가래로 막아도 소용없습니다.

결국 상처를 내고만 남성은 사람들이 지켜보는데도 흉기를 손에 쥔 채 걸어서 자리를 뜹니다.

칼부림이 벌어진 장소입니다.

현재는 주변이 정리된 상태라 범행 흔적을 찾을 순 없지만, 당시 현장엔 목격자가 여럿 있었습니다.

“갑자기 비명소리가 들리더라고요. 싸우는 소리…(피해자) 손이 쫙 찢어져서 상처가 너무 심했습니다…”

불법체류자인 가해자 A씨는 영상 속 범행을 저지르기 직전 또 다른 베트남인에게도 흉기를 휘둘렀습니다.

경찰에 따르면, 첫 번째 피해자가 수도를 고쳐야 보증금을 돌려주겠다고 해 시비가 붙었습니다.

서울 혜화경찰서는 범행 다음 날 A씨를 붙잡아 ‘특수상해’ 혐의로 입건했고, 살인미수 혐의 적용도 검토 중입니다.

날로 흉포화하는 외국인 범죄에 전문가들은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고 말합니다.

“지역사회 지하경제의 문제점이라든가 또는 같은 출신끼리 괴롭힘 같은 것을 미리 확보하는 치안력의 정보적 차원의 수집이 필요합니다.”

국내 정착 외국인에 대한 적절한 교육도 뒷받침이 되어야 한다는 주장도 나옵니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