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보영·옥자연 ‘마인’→박혁권·박원숙·예수정 조연 라인업 확정

Picture 1 (1).jpg

 

Picture 2 (1).jpg

 

백미경 작가의 새로운 작품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tvN 새 드라마 ‘마인’에 든든한 연기파 배우들이 조연으로 합류해 막강한 라인업이 구축됐다.

YTN star 취재 결과, 배우 이보영, 옥자연 등이 주연으로 출연을 확정 지은 백미경 작가의 새로운 드라마 ‘마인'(Mine)에 배우 박혁권, 박원숙, 예수정 등이 합류를 결정했다. 연기파 배우로 정평이 난 이들이 조연으로 합류에 극에 재미를 더할 것으로 보인다.

내년 tvN 편성이 확정된 ‘마인’은 욕망의 군상들이 민낯을 드러내고 아우성치는 상류사회 속에서 마주 선 사람들의 뜨겁지만 거짓된 삶과 아픈 사랑에 관한 처절한 이야기를 그린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