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재 출연료 낮춰서 완성될 수 있었던 장면.gif

Picture

Picture

Picture

Picture

Picture

관상 수양대군 등장 장면

제작비 동결로 음악 비용 5천 만원이 모자란 상황이었는데
이정재가 먼저 본인 출연료 낮추겠다고 해서 해결됨
관상 흥행 후 한재림 감독이 양보해줘서 고맙다고 인터뷰함

이병우 음악감독이 영화에서 가장 많은 돈을 들인 장면이라고 함
저 웅장한 사운드 없었으면 어쩔뻔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