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혁재, 채무 피소 “억울하다, 받을 돈은 수억원..연예인이라서 더 피해”(인터뷰)

이혁재.jpg

“너무 억울하다. 우리 측도 내용증명을 준비하고 있다.”

방송인 이혁재가 25일 스포츠조선과의 전화통화에서 피소 보도에 대해 “억울하다. 우리 변호사가 상대방에 내용증명을 보내고 반론 정정보도도 요청하려고 준비중이다”라고 밝혔다.

이혁재는 “A씨도 내가 10억원 넘는 채무를 받아야할 회사가 있다는 것을 알고 돈을 빌려줬다”며 “피소가 지역지에 최초 보도된 후 채무를 받아야할 회사 측에서 곧바로 문자메시지가 온 것도 이상하다. A씨도 채무를 받아야할 회사와 관계가 있다. 내가 연예인이어서 이렇게 하는 것 아닌가 싶다”고 주장했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