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혜원 딸 안리원, 父 안정환처럼 축구 선수 되나?

Picture 1.png

안정환-이혜원 부부의 딸 안리원이 축구장 사진을 공개했다.

안리원은 7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별다른 메시지 없이 사진 한 장을 올렸다. 사진에는 19번 등번호를 단 소녀가 축구 골대를 향해 슛을 날리고 있다.

정확한 설명은 없지만 이 19번 소녀가 안리원으로 추측된다. 그의 아빠 안정환이 축구 선수 시절 등번호 19번을 달고 국가대표로 뛰었기 때문. 안리원이 아빠를 닮아 축구 실력을 발휘하게 된 건지 팬들의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