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수업’ 진한새 작가, 차기작은 넷플 ‘글리치’

Picture 1 (2).jpg

 

넷플릭스 드라마 ‘인간수업’을 집필한 진한새 작가가 신작으로 찾아온다.

넷플릭스는 “‘인간수업’의 진한새 작가, 스튜디오 329 윤신애 대표와 다시 한번 의기투합한다”고 30일 밝혔다.

‘글리치’는 정체불명의 불빛과 함께 사라진 남자친구의 행방을 쫓던 홍지효가 UFO 커뮤니티 회원들의 도움을 받아 미스터리한 비밀의 실체에 다가서는 이야기를 그린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