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성유리 “이경규는 츤데레, 여자랑 눈도 못 마주쳐”

Picture 1.jpg

이날 제작진은 이경규와 멤버들에게 “녹화를 본격적으로 가기 전에 사부님에 대한 미담을 제보해주신 분이 계신다. 어렵게 구해서 전화 연결을 할 수 있게 됐다”라고 말해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첫 번째 제보자는 성유리였다. 그는 “데뷔할 때부터 선배랑 방송을 많이 했다. 데뷔한 지 20년이 넘었다. 방송 오래 같이하신 여자분 별로 없지 않냐. 2년 정도 같이 했다”라고 전했다.

이어 그는 “선배가 겉으로 까칠하시고 악당 이미지를 연출한다. 근데 사실 츤데레다. 여자 게스트 분이나 여자 MC 분들이 오시면, 눈도 잘 못 마주친다. 다가가면 도망가고 그런다”라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