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불암, 시청자 덕분”..’한국인의 밥상’, 10주년이 갖는 의미

Picture 1 (1).jpg

 

Picture 2 (1).jpg

 

Picture 3 (1).jpg

 

‘한국인의 밥상’이 10주년을 맞이했다. 음식과 함께 한국인들의 희로애락을 담아내면서 10년을 지켜왔다.

KBS의 대표 장수 프로그램 ‘한국인의 밥상’이 오는 7일, 방송 10주년을 맞는다. 2011년 1월 6일 첫 방송 ‘거제 겨울 대구’ 편을 시작으로 매주 시청자들과 만난 ‘한국인의 밥상’은 역 대표 음식들의 숨겨진 이야기와 역사, 그리고 음식문화 등을 아름다운 영상과 깊이 있는 취재를 통해 매주 한편의 ‘푸드멘터리’로 꾸며내는 프로그램이다.

1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한국인의 밥상’은 오는 7일부터 4주간 특집을 마련했다. 1편에서는 고향, 가족, 어머니라는 키워드를 중심으로 시청자들의 특별한 사연을 바탕으로 ‘내 인생의 한 끼’에 대한 추억을 나눌 예정이다.

‘한국인의 밥상’ 최불암 “10주년, 음식보다 사람 기억 남아”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