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매 걸린 韓여배우, 남편이 프랑스에 방치” 국민청원 충격

Picture 1.jpg

정상급 원로 영화배우가 배우자와 딸의 무관심 속에 프랑스에서 병든채 방치되고 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5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외부와 단절된 채 하루하루 스러져가는 영화배우 윤**을 구해주세요’라는 제목의 청원 글이 올라왔다. 청원인은 영화배우 윤모씨의 가족이나 사정을 잘 아는 지인으로 추정된다.

그는 “지금 윤모 씨는 남편과 별거 상태로 배우자의 보살핌을 받지 못하고 파리 외곽의 한 아파트에서 홀로 외로이 알츠하이머와 당뇨와 투병 중이다”라며 “수십 년을 살아온 본인 집에는 한사코 아내를 피하는 남편이 기거하고 있어 들어가지도 못한다”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