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보드 워리어’만 남은 안상태 부부의 층간소음 논란

안상태 부부.jpg

개그맨 출신 감독 안상태와 그의 아내 조인빈 작가가 층간소음 논란에 맞대응으로 나서고 있다. 이들 부부의 계속되는 신경전은 대중을 등 돌리게 하고, 자신의 이미지마저 잡아먹은 꼴이 됐다.

1월 21일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조인빈 작가가 한 누리꾼에게 답변한 내용이 전해졌다. 조 작가의 인스타그램에 한 누리꾼이 “팔로워도 없고 티비에도 안 나오는데 어떻게 셀럽이죠? 주제 파악 시급합니다”란 댓글을 남기자 “셀럽 뜻 아니? 너 또 아랫집 악플러구나?ㅉㅉ”라는 대댓글을 남겼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