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도 논란’ 비와이·쿤디판다→루피, 이런 게 힙합이라면

Picture 1 (1).jpg

 

래퍼들에게 힙합이란 어떤 의미일까. 단순히 ‘저항정신’과 ‘자유로움’이라는 말로 포장하기엔 이들의 행동이 선을 넘었다.

1월 18일 래퍼 비와이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악성 댓글들을 상대로 법적대응을 예고했다.

이날 비와이는 “실제 상황과 다른 내용의 악의적 편집과 날조를 보고 작성된 선 넘은 악성 댓글들을 절대 지나치지 않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최근 불거진 자신과 소속 래퍼 쿤디판다의 라디오 태도 논란을 의식한 발언으로 보인다.

앞서 비와이는 지난 1월 15일 래퍼 쿤디판다와 함께 KBS 쿨FM ‘DAY6의 키스 더 라디오’에 출연했다. 그러나 두 사람은 방송에서 비속어를 사용하거나 청취자들의 메시지에 다소 무성의하게 반응하며 태도 논란에 휩싸였다. 뒤늦게 소속사 측에서 공식 입장을 통해 사과문을 게재했으나 이미 대중은 단단히 뿔이 난 터였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