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아라 출신 소연 측 “살해 협박 스토커, 가택침입…현장서 체포”

Picture 1 (1).jpg

걸그룹 티아라 출신 소연(본명 박소연)이 스토커에게 살해 협박을 받아 현재 경찰 조사가 진행 중이다.

25일 소연의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측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에 “최근 스토커가 주거 침입을 했다. 스토커는 현장에서 경찰에 체포됐고 소연은 신고자 진술을 했다”고 밝혔다.

이어 “지난해 상반기 즈음부터 스토킹이 시작됐다. 집까지 찾아오는 등 계속되는 스토킹에 소연이 많이 힘들어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