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트하우스’ 윤종훈 “닮은꼴 부자? 유진, 내게 신혜성 닮았다고”

Picture 1.jpg

 

Picture 2.jpg

 

Picture 3.jpg

 

‘펜트하우스’에는 이지아부터 김소연, 유진, 신은경과 엄기준 등 수많은 배우들이 함께 호흡을 맞춘다. 윤종훈은 이들과의 호흡에 대해 “감히 최고라 말하고 싶다”고 강조했다.

“정말 말도 안 되게 좋아서 같이 연기하면서도 신나고 은경 선배님을 선두로 어떤 앵글에서도, 즉 본인들의 모습이 나오지 않는 앵글에서도 혼신을 다해 연기하는 배우님들을 보면서 저도 많이 감동했어요. 그렇기에 모두 집중할 수 있었고 합이 좋았다고 생각해요.”

특히 윤종훈은 신혜성부터 이정재, 엑소 세훈 등 닮은꼴이 많다. 윤종훈은 “거론된 분들과 팬분들에게 실례가 아닌지 모르겠다”며 “제일 처음 유진누나가 신혜성형의 느낌이 난다고 얘기하더라. 사실 제가 가장 많이 듣는 소리는 본인 아는 지인 닮았다는 소리 많이 듣는다. 그런 노멀함을 장점으로 승화시키고 싶다”고 덧붙였다.

‘펜트하우스’ 윤종훈 “새 별명=병약섹시, 만드신 분 상 드리고 싶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