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트하우스2’ 유진X윤종훈, 달달함 온데간데없는 ‘냉랭한 눈빛 맞대면’

Picture 1.jpg

그러나 유진과 윤종훈이 어두운 조명 아래 의미심장한 기류를 드리우고 있는 ‘급반전 분위기’ 현장이 포착돼 긴장감을 고조시키고 있다. 극중 소파에 앉아 있던 오윤희와 거실로 들어선 하윤철이 마주친 장면. 오윤희는 집 안으로 들어오는 하윤철을 온기가 전혀 없는 냉랭한 표정으로 바라보고, 하윤철 역시 평소 오윤희에게 보내던 따뜻한 눈빛은 온데간데없이 싸늘함이 느껴지는 차가운 눈빛을 드러내고 있다. 또한 하윤철은 상처가 선명하게 보이는 손을 입으로 가져다 대면서 초조한 기색까지 보이고 있는 터. 과연 두 사람의 사이가 급격하게 변화를 맞은 이유는 무엇일지 궁금증을 돋우고 있다.

그런가 하면 유진과 윤종훈은 이번 ‘냉랭한 눈빛 맞대면’ 촬영이 시작되기 전, 대본에서 눈을 떼지 못한 채 몰입을 이어가는 모습으로 캐릭터에 대한 깊은 고민과 연구를 짐작케 했다. 이어 진지한 눈빛으로 의견 교환을 나누던 두 사람은 본격적인 촬영에 돌입하자 캐릭터의 어둡고 절망적인 내면을 내비치며 지금까지와는 결이 다른 분위기를 완성, 앞으로 쌓아갈 오윤희, 하윤철의 서사에 대한 호기심을 불러일으켰다.

제작진은 “이번 주 5회(5일), 6회(6일) 방송에서는 오윤희, 하윤철의 관계를 비롯해 헤라팰리스의 판도가 뒤바뀔 역대급 반전들이 속출할 것”이라며 “지금까지는 전초전에 불과했다. 충격으로 휘몰아칠 헤라팰리스를 본 방송으로 확인해 달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