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렌즈’ 사랑 NO, 우정 OK! 매력+에너지를 기준으로 ‘하트시그널’ 출연자중 선발

Picture 1.png

박철환 CP는 “‘하트시그널’의 시즌별 출연자들이 다시 뭉쳐 시그널하우스에서 미처 보여주지 못했던 관계성과 직업의 특성들을 보여주려 했다. 여러 시즌 중에서 매력과 에너지를 기준으로 캐스팅 했다”라며 프로그램의 기획의도와 멤버 캐스팅 기준을 밝혔다.

이가흔은 가장 만나보고 싶었던 멤버로 오영주를 꼽았다. “방송에서 차분하게 고민상담도 잘 해주는 이미지였는데 실제 만났을때도 비슷할지 궁금했다”라며 이유를 이야기했다.

오영주는 “저도 이가흔이 궁금했다. 너무 인상적이었다. 생각보다 털털하고 웃기고 되게 솔직하더라”라며 기대했던 친구를 꼽았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