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산 ‘개밥’ 찾는 일본·태국..”우리 애들이 잘먹어”

Picture 1.jpg

반려동물 사료마저 한국산의 인기가 치솟고 있다. K-펫푸드가 83.5%의 수출 증가율을 보이며 일본과 동남아 시장을 공략하고 있다. K-팝과 K-방역에 이은 또 다른 한류인 셈이다.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는 3일 발표한 ‘펫푸드 시장 현황 보고서’를 통해 지난해 펫푸드 수출액은 6749만 달러로 2019년에 비해 83.5% 증가했다고 밝혔다.

농식품부에 따르면 국내 주요 제조사가 제조공장을 증축하고 본격적으로 국내 및 글로벌 시장 진출에 나서면서 2019년부터 일본과 동남아시아 시장을 중심으로 수출 실적이 대폭 증가했다. 국가별 펫푸드 수출액은 일본이 2455만 달러로 전체 수출액의 36.4%를 차지했다. 태국 1780만 달러(26.4%), 베트남 568만 달러(8.4%)가 뒤를 이었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