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번 더 먹고 가’ 임채무, 롤러코스터 인생사 ‘억대 수입에서 190억 채무까지’

Picture 1.jpg

임채무는 드라마 ‘사랑과 진실’ 이후 스타덤에 올라 최고의 전성기를 누렸다. 잇따른 러브콜에 돈방석에 앉았던 그는 이번 방송에서 “한진희-노주현-이덕화와 함께 1980년대 원조 꽃미남 ‘F4’로 불렸다”며 ‘꽃미남 순위’를 유쾌하게 전한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