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소희, ‘언더커버’ 촬영중 과로 부상 등으로 실신→촬영중단 응급실行

Picture 4 (1).jpg

배우 한소희가 드라마 촬영 도중 부상과 과로가 겹쳐 실신하며 응급실로 이송되는 일이 벌어졌다.

22일 오후 한 촬영 관계자는 스포츠조선에 “한소희가 ‘언더커버’ 촬영 도중 부상과 과로 등 여러가지 증상이 한꺼번에 나타나 실신했다. 촬영을 중단하고 급하게 응급실로 이송했다”고 귀띔했다.

넷플릭스 드라마 ‘언더커버’는 아버지의 죽음에 얽힌 비밀을 밝히기 위해 조직의 언더커버가 되어 경찰로 잠입한 윤지우의 숨막히는 복수극을 다룬 작품으로 윤지우 역을 맡은 한소희의 비중이 클 수밖에 없다. 당연히 액션신이 많은 상황인데다 한소희가 책임감에 대역도 거의 없이 직접 액션신 촬영에 임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