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리 포터와 불의 잔’ 4DX로 돌아온다..2월 10일 재개봉 확정

Picture 1 (1).jpg

판타지 블록버스터의 걸작 ‘해리 포터’ 시리즈의 네 번째 작품 ‘해리 포터와 불의 잔’이 오는 2월 10일 4DX, 수퍼 4D로 재개봉한다. 전무후무한 재개봉 흥행 신드롬을 일으킨 ‘해리 포터와 마법사의 돌’, ‘해리 포터와 비밀의 방’, ‘해리 포터와 아즈카반의 죄수’에 이어 이번에도 역시 ‘해덕'(해리포터 덕후)의 힘으로 다시 한 번 흥행 신드롬을 예고한다.

‘해리 포터와 불의 잔’은 해리 포터가 ‘불의 잔’의 지목을 받아 세 개 학교가 친선대결을 펼치는 트리위저드 대회에 선발되어 경기에 출전하게 되고, 여기서 어둠의 제왕 볼드모트와 마주하게 되는 이야기이다. 2005년 개봉작으로 전 세계적으로 9억 달러의 수익을 거뒀고 국내에서는 343만 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당해 외화 최고 흥행작으로 기록됐다.

이번 작품은 역대 시리즈 사상 최대 규모의 세트와 압도적인 액션으로 초대형 블록버스터의 진면모를 선보인다. 마법세계에서 가장 흥미진진하고 위험한 트리위저드 대회를 주무대로 펼쳐지는 박진감 넘치는 경기 장면과 몸길이 12m로 실물 제작된 불 뿜는 용과의 사투, 41시간 38분의 수중 촬영으로 완성된 인어와의 대결, 살아있는 미로에서의 미션 등 화려하고도 거대한 스케일이 압권이다. 때문에 4DX와 수퍼 4D와 같은 특별관에서의 관람이 더욱 적격이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