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흔 ‘뭉쳐야 쏜다’ 합류..2월 편성 확정

Picture 1 (1).jpg

 

동아닷컴 취재 결과, 홍성흔은 ‘뭉쳐야 찬다’ 시즌2인 ‘뭉쳐야 쏜다’에 출연한다. ‘뭉쳐야 쏜다’는 스포츠 스타들이 농구 종목에 도전하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시즌1 ‘뭉쳐야 찬다’가 축구팀을 꾸렸다면, ‘뭉쳐야 쏜다’는 농구팀을 꾸려 여러 팀과 경쟁할 예정이다.

출연진은 대폭 변화된다. 감독은 허재가, 코치는 현주엽이 맡는다. 안정환, 김동현 등 예능에 특화된 이들은 잔류한다. 대신 농구팀 멤버는 달라진다. 농구 팀 새 멤버로 여러 스포츠 스타가 합류한다.

그중 ‘야구 스타’ 홍성흔이 새롭게 팀에 합류해 배트와 글러브가 아닌 농구공을 바운드한다. 이동국도 합류한다. 여기에 요즘 대중에게 인지도가 낮지만, 각자 제 종목에 맹활약한 이들이 농구팀으로 뭉칠 예정이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