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석정 “S대 출신? 공부 못하게 생겼다고 차별..소녀가장 소리 들어” (컬투쇼)

Picture 1 (1).jpg

황석정은 “저는 좀 별로였다”고 이야기를 꺼내며 “선생님들이 제가 공부를 굉장히 못하게 생겼다 했다”고 말했다. 신봉선은 “S대 나오시지 않았냐”고 말했고, 정영주는 “대학교를 두 군데 나왔다”며 서울대학교 국악과와 한국예술종합학교를 졸업한 황석정의 학력을 언급했다.

황석정은 “우리도 그 때 선거를 했다. 친구들이 저를 뽑으려고 하는데, 저같은 사람이 절대 뽑히면 안된다고 빌어서 부반장이 됐다. 반장이 아파서 대신 인사를 하는데 ‘쟤가 부반장일리가 없다’면서 벌도 받았다. 선생님들은 ‘저런 애가 공부 잘하면 장 지진다”면서 제가 공부 잘 하는 것도 안 믿더라. 사람들이 생각하는 그 틀에 제가 없나 보다. 제가 옷도 한 벌만 입고 다녔는데, 교무실에 불려가서 ‘소녀가장이냐’는 말도 들었다”고 말했다.

뜻밖의 고백에 당황한 김태균과 신봉선이 “갑자기 공기가 무거워졌다”고 농담하며 분위기를 풀었고, 황석정은 “슬프다기보다, 저는 학창시절이 좀 별로였다”고 담담하게 얘기했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