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인엽 “주변 모든 사람들이 나의 멘토”

Picture 1.jpg

Picture 2.jpg

Picture 3.jpg

Picture 4.jpg

이어진 인터뷰에서 멘토에 대해 묻는 질문에 황인엽은 “지금 내 주변에 있는 모든 사람들이 나의 멘토다”라고 밝혔다. 또한 황인엽은 “자신감 넘치고 확신에 찬 모습에서 뿜어져 나오는 특유의 느낌이 있는데 그 느낌을 간직한 사람이 되고 싶다”라며 사람들에게 각인되었으면 하는 본인의 모습에 대해 말했다.

최근 방영 종료한 tvN 여신강림에서 ‘한서준’ 역할을 맡았던 황인엽은 “이젠 남성적이고 강인한 역할도 해보고 싶다. 어른 멜로처럼 섹시하고 날것의 느낌도 낼 수 있음을 보여주고 싶다”라며 바람과 포부를 밝히기도 했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