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의와 환멸” 조병규, 감정호소有·정확해명無…학폭 부인 심경글(전문)

Picture 1 (1).jpg

조병규와 HB엔터테인먼트는 “법적 대응”, “강경 대응”, “수사 의뢰” 등 카드를 꺼내며 강경한 입장을 보여주고 있지만, 폭로자들에게는 더 이상의 강경 카드가 먹히지 않는 모양새. 최초 의혹을 폭로했던 A씨가 소속사에 선처를 요구하는 확약서를 보내기도 했지만, 그 이후로도 계속해서 온라인 커뮤니티 댓글과 인스타그램, 그리고 특정 학교 커뮤니티 등을 통한 폭로가 이어지는 상황에서 조병규가 올린 감정 호소는 무력하기만 하다.

마지막으로 조병규는 “근 며칠간 해서는 안 될 생각들을 떨쳐내며 버텼다. 정확하지 않은 글을 게재하고 진위여부 판독이 겁나 계정을 삭제하고 글을 삭제하고 왜 매번 이런 휘발성 제보에 저는 과녁에 되어 매 번 매 순간 해명을 해야 하냐. 제가 피드백이 조심스러웠던 것은 제 해명 정보들이 또 다른 화살이 되어 하나의 소설에 구색을 맞추는 도구가 되어진다는 사실도 있기 때문이다”며 “전부 수사를 요청한 상태이니 기다려달라”고 당부했지만, 성난 대중들의 마음을 달랠 수 있을지는 미지수. “기다려달라”는 조병규가 완벽한 해명을 통해 의혹을 벗고 다시 ‘꽃길’을 걸을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