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횡령 의혹’ 박수홍 친형은 어디에?..美 캘리포니아 이민設

Picture 1.jpg

방송인 박수홍이 친형으로부터 100억대 횡령 피해를 당했다는 주장이 제기된 가운데, 친형 박 모 씨의 행방을 놓고 다양한 주장이 나오고 있다.

(중략)

박수홍이 남긴 글에 따르면 친형 가족과 연락이 잘 닿고 있지 않은 것으로 추정된다. 이에 한 누리꾼은 박수홍의 유튜브 채널 ‘검은 고양이 다홍’에서 “미주 교포들이 운영하는 사이트에서 수홍 씨 형과 형수가 어디 사는지 찾아냈다. 캘리포니아다. 제가 사는 엘에이 카운티는 아니지만 가깝고 한인들이 엘에이 다음으로 많이 사는 곳”이라는 글을 남겼다.

(중략)

해당 글의 진위는 확인되지 않았다. 연예계 관계자들에 따르면 박수홍 친형 가족은 수년 전부터 박수홍에 연락을 끊고 지내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박수홍은 기존의 소속사 관계를 정리하고 자신의 반려묘 이름을 딴 1인 소속사를 설립하고 연예계 활동을 하고 있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