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 2일’ 딘딘, 추위냐 공약이냐..혹한에 망설이다 겨울 바다 뛰어든 이유?

Picture 1.jpg

 

내일(17일) 저녁 6시 30분에 방송되는 KBS 2TV ‘1박 2일 시즌4′(이하 1박 2일)는 ‘소원 성취 투어 : 다 이루소’ 특집 첫 번째 이야기로, 여섯 멤버들의 새해 소원이 이뤄지는 특별한 하루가 펼쳐진다.

겨울 바다에 도착한 멤버들은 촬영 전부터 초조한 기색이 역력한 딘딘에게 열띤 반응을 보인다. 지난해 시상식에서 수상할 경우 ‘입수’를 하겠다는 공약을 내세웠던 딘딘이 ‘2020 KBS 연예대상’에서 우수상의 영예를 안았기 때문.

혹한의 날씨 앞에 주저하던 딘딘은 해수욕장 끝까지 왕복하며 다소 요란한(?) 준비 운동에 나선다. 하지만 전속력으로 모래사장을 달린 뒤 돌아오자마자 “못 하겠어! 너무 추워”라고 말하며 벗어뒀던 옷까지 주섬주섬 주워입어 멤버들과 제작진을 폭소케 만든다고.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