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2일 시즌4’ 문세윤, 통삼겹살 구이 거절..3개월간 삽겹살 끊기 공약 지킬까

Picture 1.jpg

오는 14일(일) 저녁 6시 30분에 방송되는 KBS 2TV ‘1박 2일 시즌4’(이하 1박 2일) ‘자연의 맛: 야생 전지훈련’ 특집 세 번째 이야기에서는 야생 훈련소에서 살아남기 위한 멤버들의 고군분투가 펼쳐진다.

지난주 야생 전문가의 훈련으로 불을 얻게 된 멤버들은 통삼겹살을 굽기 위해 나뭇가지 그릴을 준비한다. 버려진 나뭇가지로 구이용 꼬치부터 도마까지 만들며 점차 야생력을 키워간다고. 14학년 김종민은 그동안 쌓아온 야생력을 폭발시켜 전문가의 극찬을 받았다는 후문이다.

각고의 노력 끝에 탄생한 통삼겹살 구이 맛에 멤버들은 탄성을 내지른다. 차가운 주먹밥으로 끼니를 때우며 12시간 넘게 버텼던 라비는 “불을 퍼먹는 것 같은 불맛이야”라며 눈물의 먹방을 펼친다고. 심지어 딘딘은 “이 고기랑 결혼할 수 있으면 할 것 같아”라며 격한 애정(?)을 표현했다고 전해진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