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20kg 활동 중단’ 빅죠, 건강 악화 “목 뚫고 호흡” (엄삼용)

Picture 1.jpg

 

Picture 2.jpg

 

심각한 요요 현상으로 체중이 320kg까지 늘어나 활동 중단을 알린 빅죠의 근황이 전해졌다.

유튜브 채널 엄상용은 지난 27일 “빅3 오늘은 입원 중이신 빅죠형 소식을 전해드릴까 합니다”는 제목의 영상이 업로드됐다.

영상에서 현배는 “평소에 (빅죠랑) 통화를 많이 한다. 빅죠 형 어머니랑 통화를 하게 됐는데 빅죠 형 상태가 많이 좋지 않다고 하더라. 일반적으로 산소호흡기를 이용해서 코로 호흡을 하는데 이걸로는 산소 공급량이 부족해서 목을 뚫은 상태라고 하더라. 목을 뚫어서 튜브로 연결해서 숨을 쉬고 있다고 하더라. 그걸 잠결에 빼면 큰일나니까 병상에 팔, 다리를 묶어놓고 있다더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