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GV, 韓아날로그 감성 명작 ‘번지점프를하다’→’시월애’ 재상영

Picture 1.jpg

CGV가 4월의 시그니처K 테마로 ‘아날로그 감성과 청춘의 얼굴’을 선정해 ‘번지점프를 하다’, ‘태양은 없다’, ‘시월애’를 상영한다고 5일 밝혔다. 시그니처K는 우리들의 기억 속에 명작으로 남아있는 한국영화들을 극장에서 다시 선보이는 CGV만의 특별한 프로그램으로 전국 CGV에서 만날 수 있다. 지난달 17일에는 2004년 개봉해 천만 관객을 모은 ‘태극기 휘날리며’가 17년 만에 극장에서 선보여 주목받은 바 있다.

오는 4월 7일부터 상영되는 ‘번지점프를 하다’는 지금까지도 많은 관객들의 인생 멜로로 손꼽히는 영화다. 82학번 인우(이병헌 분)와 태희(故 이은주)의 운명적 사랑을 판타지적인 요소를 가미해 보여준 작품이다.

한국의 대표 청춘 영화 ‘태양은 없다’는 21일부터 만날 수 있다. 방황하는 청춘들의 꿈과 좌절, 우정을 그린 영화로 1999년 작품이다. 정우성과 이정재의 환상 케미를 볼 수 있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