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팝 아이돌의 ‘마의 7년’ 징크스

레드벨벳 마마무 러블리즈.jpg

갓세븐은 못넘긴 ‘마의 7년’…’데뷔동기’ 레드벨벳‧마마무‧러블리즈, 징크스 깰까

아이돌 그룹들이 데뷔 후 7년 안에 멤버가 탈퇴하거나 팀이 해체되는 것을 이른바 ‘마의 7년’이라고 한다. 미스에이, 투에니원, 시크릿, 포미닛, 레인보우, 씨스타 등 많은 아이돌들이 ‘마의 7년’ 고비를 지나지 못했다.

최근에는 갓세븐이 표준계약서상 7년의 전속계약 기간이 종료돼,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와 마무리했다. 결국 갓세븐도 ‘마의 7년’을 넘지 못한 것이다.

여자친구와 오마이걸,트와이스도 걱정되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