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 회의서 ‘신장 위구르’ 나오자 중국이 보인 반응

Picture

 

Picture

 

Picture

 

Picture

 

Picture

 

Picture

 

Picture

 

Picture

 

Picture

 

Picture

 

Picture

 

Picture

 

Picture

유엔인권이사회 제 45차 회의가 제네바에서 열리고 있는 가운데,
지난해 3월에 열린 회의에서 중국 측 대표가 인권단체 대표의 발언을 방해하는 모습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신장 위구르 수용소 실상을 폭로하는 내용이었기 때문입니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