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R 휴먼다큐 ‘너를 만났다2’ 세상 떠난 아내와 뭉클한 만남

Picture 1.jpg

세상을 떠난 아내와의 기적 같은 만남이 공개된다. ​ 1월 21일 MBC VR 휴먼다큐멘터리‘너를 만났다’ 시즌2의 첫 번째 이야기 ‘로망스’가 방송된다. ​ ‘너를 만났다’는 1년 전 가상현실을 통해 세상을 떠난 딸과 엄마와의 만남을 보여주며 놀라움과 감동을 전한 화제의 다큐멘터리로 2021년 또 한 번 기술이 사람의 마음과 생각을 움직이게 할 수 있을지 도전에 나섰다. ​

4년 전 병으로 아내를 잃고 다섯 아이와 남겨진 김정수(51세) 씨. 그가 이 프로젝트에 참여하기까지는 우여곡절이 많았다. 두 딸의 반대가 심했기 때문이다. ‘엄마의 그림자라도 보고 싶다’는 아빠와는 달리 사춘기 두 딸은 엄마에 대한 기억을 떠올리는 것이 싫었다. 아픈 기억이기 때문이다. ​

그렇게 만남을 포기할 뻔했던 김정수 씨는 한 달 뒤 제작진에게 다시 연락해 왔다. 딸들을 설득했다는 것이다. 딸들이 반대하는 이유를 이해하면서도 아내를 만나고 싶다는 마음이 훨씬 컸다는 남편 김정수 씨. 그는 왜 그토록 아내를 만나고 싶어 했던 것일까. ​ 첫째와 둘째가 기억하는 엄마 아빠는 유별나게 다정했다. 일할 때도 밥 먹을 때도 TV를 볼 때도 수시로 뽀뽀를 했다. 엄마가 아파서 머리가 빠졌을 때도 아빠는 엄마가 ‘예쁘다’며 안고 다녔다. 사랑을 듬뿍 받고, 듬뿍 주던 행복한 엄마의 모습이 아이들의 기억 속으로 소환됐다.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