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HO,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승인..”한국 등 생산”

세계보건기구(WHO)가 아스트라제네카와 옥스퍼드가 공동 개발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긴급 사용을 승인했다.

테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 WHO 사무총장은 15일(현지시간) 정례 언론 브리핑에서 “오늘 긴급 사용 목록에 옥스퍼드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두 가지 버전을 올렸다”라고 밝혔다.

WHO의 긴급 사용 승인은 ‘코백스(COVAX) 퍼실리티’를 통해 백신을 공급하기 위한 전제 조건이다. 이날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은 코백스를 통한 전 세계 백신 배포가 가능하게 됐다.

Picture 1.jpg

저작권자 © 로컬 크리에이터 인터넷 뉴스! Popular News 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